top of page
  • 작성자 사진TongRo Images

7월 촬영 요청 리스트

최종 수정일: 2023년 6월 30일

싱그러운 신록이 곳곳을 밝히는 6월입니다. 초여름의 운치를 음미하실 수 있길 바라며, 7월의 촬영 요청 리스트를 소개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1. 국경일과 기념일

  • 나라를 위해 순국한 선열과 이산가족의 형태로 아픔을 겪고 있는 이들을 기억하며 추모의 의미를 담아 헌화 · 헌향 · 묵념 · 국기 게양을 진행하는 이들의 모습을 기획하여 보세요. 국화와 무궁화를 배치한 백그라운드 이미지, 캘리그라피 이미지도 좋은 아이디어입니다.

  • 1910년부터 1945년까지 이어진 일제강점기에도 조선의 독립을 위해 힘쓴 이들의 노력은 지금까지 잊히지 않고 있습니다. 과거와 현재, 미래를 관통하는 스톡 이미지를 제작해 보는 것은 어떨까요? 각자의 집에서 태극기를 게양하는 가족 이미지뿐만 아니라 태극 문양을 기하학적으로 재구성하는 방법도 추천드립니다.


2. 여름의 상쾌함을 느낄 수 있는 이미지

높은 기온과 습도로 불쾌지수가 높아질 장마철과 열대야가 다가옵니다. 이런 시기일수록 스톡 이미지는 보는 이에게 청량감을 줄 수 있어야 하는데요, 시원한 바람에 흔들리는 흰색 린넨 커튼, 제주도의 푸르른 비자림처럼 시각적으로 상쾌함을 전달하는 스톡 이미지를 기획하여 보세요. 여기에 에메랄드빛 바다를 담은 파란색 · 촉촉한 숲의 빛깔을 담은 초록색 · 얼음의 흰색을 응용하면 한 층 더 사실적인 청량감을 담아낼 수 있습니다.


3. 국내외의 트렌디한 디저트

트렌디한 해외 디저트 이미지: 조각 케이크나 마카롱, 휘낭시에와 같은 구움 과자는 대형 프랜차이즈 카페는 물론, 소규모 카페에서까지 익숙하게 찾아볼 수 있게 되면서 우리의 일상에 완전히 자리 잡았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여태까지 알려지지 않았던 세계 각지의 디저트는 하루가 다르게 찾아오며 우리의 일상을 즐겁게 만들어 주고 있습니다.

부드럽고 고소한 중앙아시아권의 유제품 ‘카이막’, 단짠단짠의 매력을 선보이는 북유럽의 ‘브라운 치즈’, 일본의 ‘메론소다’, 아담한 귀여움이 돋보이는 ‘짧은 꽈배기’와 같이 많은 이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국내외의 디저트를 트렌디한 감성으로 촬영하여 보세요. 화이트 톤 인테리어가 돋보이는 테이블이나 시원한 수영장처럼 여름철을 시각적으로 표현할 수 있는 세팅을 추천해 드립니다.


4. 퍼스널 컬러 · 괄사 · 남성 그루밍 이미지

  • 퍼스널 컬러: ‘웜톤’ 또는 ‘쿨톤’이라는 용어를 들어 보셨나요? 개인마다 가지고 있는 색채의 특징을 따듯함과 차가움, 더불어 봄 · 여름 · 가을 · 겨울의 사계절로 나누어 분류한 이 색상은 많은 이들의 관심을 얻고 있습니다. 패션 및 뷰티 업계와 함께 트렌드의 중심으로 부상하며 ‘퍼스널 컬러 진단 서비스’를 제공하는 업체들도 증가하는 실정인데요, 시즌에 맞춰 여름 쿨톤으로 구성한 소품 및 뷰티 이미지를 제작해 보세요.

  • 괄사: 피부 관리나 안마를 전문으로 하는 샵에서만 찾아볼 수 있었던 기구 ‘괄사’에 스킨케어가 접목되며 이를 주변에서 찾아보기가 더욱 쉬워졌습니다. 스킨케어 제품을 발라 얼굴 또는 신체에 문지르며 마사지 효과와 피부 관리라는 두 마리의 토끼를 잡는 이들의 모습을 구성하여 보시길 추천드립니다.

  • 남성 그루밍: 단순한 이발을 넘어서는 그루밍에 정성을 들이는 남성의 인구는 꾸준히 늘어나고 있습니다. 그중에서도 짧은 시술 시간으로도 깔끔한 인상을 얻을 수 있는 ‘옆머리 다운펌’은 꾸준히 인기를 얻는 좋은 예입니다. 조금 더 새로운 시도를 원하는 이들은 볼륨감 넘치는 장발의 펌 헤어, 무채색의 네일 폴리시를 통해 젠더리스 스타일을 연출하기도 합니다. 뷰티 업계의 근황을 기민한 눈길로 포착하여 보세요.



제출 콘텐츠에 얼굴을 알아볼 수 있는 콘텐츠가 포함되어 있을 경우, 초상권 사용허가서를 포함하여야 합니다. 또 장소, 사물, 반려동물 등 자산의 소유권, 저작권, 재산권 동의를 얻어야 하는 내용이 포함되어 있을 경우 자산에 대한 콘텐츠 사용허가서를 제출하셔야 합니다. 미제출 시, 승인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조회수 203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bottom of page